Community

개발자 99% 커뮤니티에서 수다 떨어요!

← Go back
TIL 1장 깨끗한 코드
#clean_code
2년 전
459


TIL (Today I Learned)

2022.02.19

오늘 읽은 범위

~ 1장. 깨끗한 코드

책에서 기억하고 싶은 내용을 써보세요.

  • 이 책을 읽고 난 다음에 한동안 프로그램을 짜기가 싫어졌다. 급하다고 허둥지둥 서둘러오면서 온갖 나쁜 코드를 만들어온 스스로가 이유 없이 미워지기도 하고 자신감도 잃어버렸다. 아직까지 완벽하게 회복했다고 말하면 거짓말이리라. (2010 번역판 옮긴이 서문)

  • 일관적인 들여쓰기 스타일이 버그 수를 줄여주는 가장 중요한 요인 중 하나라고 추측하게 되었다. 흔히 우리는 아키텍처나 프로그래밍 언어나 좀 더 고차원적인 뭔가가 품질을 결정하는 요인이기를 바란다. /* ... */ 품질은 하늘에서 뚝 떨어진 위대한 방법론이 아니라 사심 없이 기울이는 무수한 관심에서 얻어진다. (추천사 p.xxvii)

  • 이 책을 읽는 동안 마음 고생할 준비를 하기 바란다. 비행기 안에서 심심풀이로 읽어보는 "기분 좋은" 책이 아니다. 열심히, 아주 열심히 독파해야하는 책이다. /* ... */ 첫 부분만 읽고서 책을 내려놓는다면...... 행운을 빈다. (p.xxxii)

  • 나중은 결코 오지 않는다. (p.4)

  • 나쁜 코드의 위험을 이해하지 못하는 관리자 말을 그대로 따르는 행동은 전문가답지 못하다. (p.7)

  • 기한을 맞추는 유일한 방법은, 그러니까 빨리 가는 유일한 방법은, 언제나 코드를 최대한 깨끗하게 유지하는 습관이다. (p.7)

  • '코드 감각'이 있는 프로그래머는 나쁜 모듈을 보면 좋은 모듈로 개선할 방안을 떠올린다. '코드 감각'으로 최고 방안을 선택한 후 여기서 거기까지 이동하는 경로를 계획한다. (p.8)

  • 깨끗한 코드는 언제나 누군가 주의 깊게 짰다는 느낌을 준다. 고치려고 살펴봐도 딱히 손 댈 곳이 없다. 작성자가 이미 모든 사항을 고려했으므로. (p.12)

  • 코드를 읽는 시간 대 코드를 짜는 시간 비율이 10대 1을 훌쩍 넘는다. 새 코드를 짜면서 우리는 끊임 없이 기존 코드를 읽는다. 비율이 이렇게 높으므로 읽기 쉬운 코드가 매우 중요하다. /* ... */ 이 논리에서 빠져나갈 방법은 없다. (p.18)

오늘 읽은 소감은? 떠오르는 생각을 가볍게 적어보세요

  • 나도, 남도 읽기 쉬운 코드 짜기. 개발을 시작할 때부터 항상 꿈꿔왔던 것인데 다시금 그 시절을 돌아보게 되었다.

    개발을 하면서 최근 들어서는 읽기 쉬운 코드만 신경쓰다가 큰 그림(아키텍처)은 보지못하고 있는 건 아닐까? 하고 약간은 좌절같은 고민이 들었었는데 조금 마음이 가벼워진 느낌이다.

  • 나는 지금까지 읽기 쉬운 코드를 잘 짜고 있었을지 점검하는 시간도 될 수 있을 것 같고, 더 나은 개발자가 되기 위한 좋은 발걸음이 될 수 있을 것 같다.


  • 이전에 4장까지 읽고 말았던 기억인데, '첫 부분만 읽고서 책을 내려놓는다면 행운을 빈다' 라는 구절이 굉장히 인상깊었다. 이번에는 꼭 끝까지 읽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.

  • 책을 읽으면서 중간중간 이렇게 기억하고 싶은 내용을 써두고, 가벼운 생각들을 적게된 건 처음인데 좀 더 집중해서 읽을 수 있는 좋은 수단인 것 같다. 앞으로 다른 책을 읽을 때에도 이런 방식을 활용하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!

궁금한 내용이 있거나, 잘 이해되지 않는 내용이 있다면 적어보세요.

-