Community

개발자 99% 커뮤니티에서 수다 떨어요!

← Go back
TIL. 1장 깨끗한코드
#clean_code
2년 전
783


TIL (Today I Learned)

2022.02.19 (늦었지만 올려봅니다)

오늘 읽은 범위

추천사 | 1장. 깨끗한 코드

책에서 기억하고 싶은 내용을 써보세요.

[추천사]

  • 신은 세세함에 깃들어 있다. 사소한 것은 중요하다. (추천사 xxii)

  • 세세함에 몰두하는 태도는 탁월함을 추구하는 모든 노력에서 공통으로 발견된다. (추천사 xxvi)

  • 자기 코드에 대해서 자신에게 정직하라 (추천사 xxviii)

[1장. 깨끗한 코드]

  • 나쁜 코드에 발목 잡혀 고생한 경험 == 고행 wading (p.4)

  • 좋은 코드를 사수하는 일은 바로 우리 프로그래머들의 책임이다. (p.7)

  • 좋은 소설과 마찬가지로 깨끗한 코드는 해결할 문제의 긴장을 명확히 드러내야 한다. 긴장을 쌓으며 클라이맥스에 이르렀다가 명백한 해법을 제시하며 긴장과 문제를 풀어야 한다. (p.11)

  • 우리는 저자다. 저자에게 독자가 있다. 그리고 저자에게는 독자와 잘 소통할 책임도 있다. (p.17)

오늘 읽은 소감은? 떠오르는 생각을 가볍게 적어보세요

  • 8페이지의 길지 않은 분량의 추천사에서만도 많은 영감을 받았다. 신은 세세함에 깃들어 있다는 문구가 특별히 더 마음에 와 닿았다. 완벽을 이루기 위해서는 아주 사소한 것들을 포기하지 않아야 결국 이루어 낼 수 있다는 평소 생각에 꼭 맞는 표현이었다고 생각한다. 내가 지금 작업하고 있는 프로그램 코드에도 그만큼 작은 세세한 것들을 지키려 노력하고 있는지 다시 한 번 돌아보게 되었다.

  • 깨끗한, '보기에 즐거운' 코드를 작성하는 과정을 예술(Art)로 비유한 것이 인상적이었다. 개발자 또한 아름다움을 창작하는 예술가일 수 있다는 새로운 관점을 가질 수 있게 되어서 개인적으로 기쁜 마음이 들었다. 예술이란 타고난 감각이 필요하거나, 많은 습작을 통해 투쟁하여 얻어야 하는 고행의 작업으로 알고 있다. 하지만 나도 앞으로는 아름다운 코드를 만드는 예술가라는 마음으로 작업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.

  • 코드를 문학작품과 비유한 것도 재미있는 비유였다.

궁금한 내용이 있거나, 잘 이해되지 않는 내용이 있다면 적어보세요.

  • PPP 책